전라북도 관광체류인구 증대 방안

Title
전라북도 관광체류인구 증대 방안
연구책임자
김형오
연구자
김동영; 장세길
Keywords
체류인구, 거주인구, 관광객, 여행객, 관광정책, 관광자원
Issue Date
2018-06-11
Publisher
전북연구원
Series/Report no.
이슈브리핑;171
Abstract
○ 전북연구원 이슈브리핑 2018.4.23. Vol.165 『지역개발 지표로서 체류인구의 필요성』 에서는 관광체류인구를 포함한 실질적 계획인구를 도시계획 및 공공인프라 구축, 국가예산사업 투자 등의 지표로 활용하고자 제안함
○ 일본은 2016년부터 인구감소·고령화, 소비력 저하, 경제 침체로 이어지는 악순환을 방지하기 위해 관광진흥을 통한 지역 체재·교류인구 증대를 국가 정책 아젠다로 설정하고, 각 아젠다별 세부 시책들이 추진 중이며 몇 가지 사례들은 전북 토탈관광 정책에 시사하는 바가 큼
○ 전라북도 체류인구를 확대하기 위해서는 관광객 증가와 함께 현재 2.5계절 관광형의 4계절 관광형 전환과 체류시간 등 체류기간의 연장, 전라북도만의 강점을 활용한 관광체류인구 유입 및 확대를 위해 다음과 같은 추진과제를 제안함
○ 관광체류인구 유입 및 관광지에서 마을까지 확산시키기 위해서는 첫째, 주민주도 역량강화사업 ‘관광두레’ 를 14개 시·군에 주민사업체 100개소로 늘리고, 둘째, 전북관광 체질개선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해 ‘전북관광 중간지원조직(전북형 DMO) 설립’이 필요함
○ 관광객 맞춤형 문화관광콘텐츠로 체류시간 연장을 위해서는 첫째, 전북 관광지 이용객 편리성 제고를 위해 ‘열린 관광지’ 10개소 조성이 필요하며, 둘째, 문화·예술·체육 ‘이벤트의 확대 및 콘텐츠 강화’를 위해 새로운 축제유형·주제를 개발하고 5·10월에 집중되는 축제시기를 분산해서 개최해야 함
○ 체험콘텐츠개발로 신규 관광체류인구 발굴을 위해서는 첫째, ‘실버여행 일번지’ 전북관광 홍보를 위해 노령 연령대를 세분화한 ‘맞춤형 노인복지여행상품 개발’이 필요하고, 둘째, ‘재외동포의 모국방문 및 한류팬덤’을 활용한 특화콘텐츠를 개발하고, 지속적인 운영이 필요하며, 셋째, 장기체류관광객 확대 기반 조성을 통해 가족, 아이의 생태·문화·예술체험과 연계된 여행의 중심으로서 ‘전북에서 한 달 살기’ 전략을 마련해야 함
○ 관광만족도 제고를 통한 재방문율 제고를 위해서는 첫째, 전북 관광자원의 경쟁력 1순위는 음식으로 국내·외적으로 인지도가 높으므로 경쟁력을 갖춘 음식자원의 관광상품화 및 음식관광 명소화 공간조성을 통해 글로벌 명품 관광상품으로 육성해야 하고, 둘째, 여성들이 보다 안심하고 안락하게 숙박할 수 있는 ‘여성안심숙박인증제 서비스 도입’을 적극적으로 검토해야 함
목차
Ⅰ. 관광체류인구 왜 중요한가?
Ⅱ. 일본 사례 : 살아서 좋고, 방문해서 좋은 지역 만들기
Ⅲ. 관광체류인구, 어떻게 확대할 것인가?
1. 관광체류인구 유입, 관광지에서 마을까지 확산
2. 관광객 맞춤형 문화관광콘텐츠로 체류시간 연장
3. 체험콘텐츠개발로 신규 관광체류인구 발굴
4. 관광만족도 제고를 통한 재방문율 제고
URI
http://repository.jthink.kr/handle/2016.oak/473
ISSN
2508-688x
Appears in Collections:
정기간행물 > 이슈브리핑
Files in This Item:
180611_이슈171호_전라북도 관광체류인구 증대 방안_김형오.pdfDownload
Export
RIS (EndNote)
XLS (Excel)
XML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

Browse